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동아ST, 메쥬와 심전도 원격 모니터링 플랫폼 ‘하이카디(HiCardi)’ 해외 판권 계약 체결

작성자
admin
2023-02-01
조회
178



▲동아ST-메쥬 '하이카디' 해외 판권 계약 체결식에서 김민영 동아에스티 대표이사 사장(오른쪽)과 박정환 메쥬 대표이사가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동아ST(대표이사 사장 김민영)는 지난 1월 31일 동대문구 용두동 본사에서 메쥬(대표이사 박정환)와 심전도 원격 모니터링 플랫폼 ‘하이카디’, ‘하이카디플러스’, ‘라이브스튜디오’의 해외 판권 계약을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이번 계약은 전 세계적으로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디지털 헬스케어 시장을 겨냥해 경쟁력을 갖춘 다양한 디지털 헬스케어 제품 공급, 디지털 헬스케어 분야 글로벌 사업 기회 발굴, 해외 수출 품목 포트폴리오 다각화를 통해 동아에스티의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한 것이다.


계약에 따라 동아ST는 해외 유통망을 활용해 메쥬의 ‘하이카디’, ‘하이카디플러스’, ‘라이브스튜디오’를 해외 시장에 공급할 계획이다.


동아ST는 캔 박카스와 음료, 바이오의약품, 항결핵치료제 등을 유럽과 남미, 아시아, 아프리카 등 약 40개 국가에 수출하고 있다. 지난해 3분기까지 해외수출 비중은 전체 매출의 25.1%에 달한다.


하이카디와 하이카디플러스는 모바일 생체신호 모니터링 시스템으로 웨어러블 패치와 스마트폰을 활용해 언제, 어디에서나 실시간으로 다중 환자의 심전도, 심박수, 체표면 온도, 호흡 등 모니터링이 가능하다. 가벼운 웨어러블 패치형으로 기존 심전도 검사기가 가지고 있던 환자와 의료진의 불편함을 해소했으며,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의료기기 2등급을 받으며 우수성과 편리함을 입증했다. 또한 유럽 의료기기 지침 MDD(Medical Devices Directive 93/42/EEC)를 준수하는 유럽CE인증을 받았다.


라이브스튜디오는 진단 및 모니터링을 위해 컴퓨터에서 생체 신호 데이터를 모니터링하고 기록하는 소프트웨어다.


지난 2022년 7월 동아ST는 메쥬와 하이카디 국내 판권 계약을 체결하고 상급종합병원, 종합병원, 의원 등에서 하이카디 판매 및 마케팅 활동을 진행해왔다. 메쥬의 기술력과 동아ST의 영업력을 바탕으로 지난 2022년까지 서울대병원 등 약 150곳의 병원에 하이카디를 공급하고 있다.


메쥬는 하이카디, 하이카디플러스 등의 웨어러블 심전도 패치와 라이브스튜디오 등의 다중 환자를 실시간 모니터링 할 수 있는 플랫폼을 개발하고 있는 디지털 헬스케어 기업이다.


메쥬 관계자는 “동아ST와의 전략적 파트너십을 해외까지 넓혀 한층 더 공고히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이번 계약을 토대로 자사의 심전도 원격 모니터링 플랫폼 기술을 세계 시장에 널리 소개하고 디지털 헬스케어 시장을 선도하는 기업으로 성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동아ST 관계자는 “동아ST의 해외 유통망 활용과 경쟁력을 갖춘 메쥬의 제품을 기반으로 글로벌 시장을 적극적으로 개척해 나갈 계획이다”며 “이번 계약을 시작으로 앞으로도 혁신적인 디지털 헬스케어 제품을 글로벌 시장에 지속적으로 공급하고 미래 먹거리가 될 디지털 헬스케어 영역을 집중적으로 육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전체 0

※ 과도한 욕설이나 광고글은 관리자의 권한으로 삭제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