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2021 오로나민C 하스스톤 히어로즈 챔피언십’ 결승전 개최

작성자
admin
2021-10-18
조회
60


동아오츠카(대표이사 사장 조익성)의 생기발랄 탄산비타민 오로나민C가 지난 16일 서울 강남구 VSG 아레나에서 개최한 ‘2021 오로나민C 하스스톤 히어로즈 챔피언십’ 결승전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결승전은 ▲성균관대 비틀즈 ▲조선대 철면수심팬클럽 ▲경상대 요그샤론 ▲숭실대 혈석찬 손커스 4개의 팀이 맞붙었으며, 경기 결과 숭실대 ‘혈석찬 손커스’팀이 최종 우승의 영광을 차지했다.


2021 오로나민C 하스스톤 히어로즈 챔피언십은 총 상금 5,000만 원 규모로, 우승팀인 숭실대 ‘혈석찬 손커스’팀에게는 1위 상금인 1,000만 원과 우승 트로피가 수여됐다.


멘토로서 함께 우승 팀을 이끈 하스스톤 플레이어 윤조이는 멘토 보너스 300만 원을 받게 됐다.


2위 팀인 성균관대 ‘비틀즈’에게는 700만 원, 3위 팀 경상대 ‘요그사론’, 4위 팀 조선대 ‘철면수심팬클럽’에게는 500만 원의 상금이 주어졌다.


본선에 진출한 16개 팀의 5~8위까지는 300만 원, 9~16위까지는 100만 원의 상금이 주어져 본선 진출 대학생 참가 팀 모두 대회의 결실을 거두게 됐다.


게임 스트리밍 플랫폼 트위치에서 생중계된 이번 결승전은 개그맨 김기열을 비롯해 인기 게임 크리에이터 기무기훈과 유명 하스스톤 플레이어 윤조이, 크랭크, 포셔가 진행과 해설을 맡아 재미를 더했다.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방침에 따라 무관중으로 대회를 진행했음에도 트위치 방송을 통해 많은 시청자들이 큰 호응을 보냈다.


연이은 명승부가 펼쳐진 이번 결승전은 하스스톤 공식 트위치 채널에서 다시 보기가 가능하다.


조익성 동아오츠카 대표이사는“숭실대 혈석찬 손커스팀의 2021 오로나민C 하스스톤 히어로즈 챔피언십의 우승을 진심으로 축하한다”며 “대회 기간 동안 멋진 경기를 펼쳐준 모든 대학생 팀들에게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고 말했다.


우승팀 숭실대 혈석찬 손커스는 “최근 출전한 대회 중 가장 큰 대회에 우승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이렇게 큰 대회를 개최해 준 동아오츠카 관계자 분들께 감사 드리며, 향후에도 대학생들이 참여할 수 있는 e스포츠 대회가 많아졌으면 좋겠다”고 우승 소감을 밝혔다.


한편, 오로나민C는 매주 수요일과 목요일 하스스톤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e스포츠 웹예능 ‘생기스타즈’를 방영하며 e스포츠 팬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하고 있다.


 

전체 0

※ 과도한 욕설이나 광고글은 관리자의 권한으로 삭제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