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저칼로리 과일탄산 오란씨, 출시 50주년 기념 오란씨 바이오페트 구매 인증 이벤트 진행

작성자
admin
2021-11-04
조회
131


동아오츠카(대표이사 사장 조익성)의 저칼로리 과일탄산 오란씨가 출시 50주년을 맞아 선보인 오란씨 바이오페트 구매 인증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4일 밝혔다. 


오란씨 바이오페트는 국내 플레이버(Flavor) 탄산음료 최초로 친환경 소재가 적용된 제품이다. 사탕수수 추출 원료를 30% 적용해 기존 플라스틱 페트 제품 대비 제조, 유통, 소각 전 과정에서 배출되는 이산화탄소(CO2) 발생량을 20% 이상 줄이는 것은 물론 100% 재활용 및 재사용이 가능하다.


동아오츠카는 1971년 출시된 오란씨 50주년을 기념해 오란씨 바이오페트 제품을 선보이고, 소비자들에게 친환경 메시지를 전달하기 위해 이번 이벤트를 기획했다.


오는 11월 28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이벤트는 오란씨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에서 참여가 가능하다. 지구를 사랑하는 마음을 담아 친환경 오란씨 바이오페트를 구매 후 인증 시 추첨을 통해 오란씨 50주년 친환경 굿즈를 경품으로 증정한다. 오란씨 공식 인스타그램 팔로우 후 오란씨 바이오페트 제품과 온라인 주문 내역 인증 사진을 필수 해시태그와 함께 인스타그램에 올리는 방식으로 참여할 수 있다. 자세한 이벤트 내용은 오란씨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에서 확인할 수 있다.


경품으로 증정되는 오란씨 50주년 친환경 굿즈는 에코백, 파우치 제품으로, 100% 플라스틱 재활용 소재를 활용한 것이 특징이다.


오란씨 바이오페트는 오란씨 파인애플 1.5𝓁 제품에 적용됐으며, 온라인 전용 상품으로 동아오츠카 온라인몰, 네이버 공식 스마트스토어, 쿠팡 공식 브랜드샵에서 구매할 수 있다.


한편 동아오츠카는 지난 2011년 포카리스웨트 생산공정에 ‘O-핫 팩(Hot Pack)’ 시스템을 도입해 제품 생산 시 개당 이산화탄소를 21%나 감축해왔다. O-핫 팩 시스템은 페트 생산과 충진을 한 라인 안에서 진행하는 시스템으로, 페트를 별도로 구매해 충진하는 기존 방식 대비 외부 노출을 최소화해 오염을 방지하고 페트를 경량화하는 효과가 있다.


동아오츠카는 O-핫 팩 시스템 도입으로 2018년부터 2020년 3년 간 탄소 배출을 약 2,059톤 줄일 수 있었다. 이는 소나무 한 그루가 1년간 5kg의 이산화탄소를 흡수한다고 했을 때, 소나무 41만 1,000그루를 심는 효과이다.

전체 0

※ 과도한 욕설이나 광고글은 관리자의 권한으로 삭제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