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여름이 더 즐거워지는 마법, 미니막스 비치타월

작성자
admin
2022-06-28
조회
172

여름이 더 즐거워지는 마법, 미니막스 비치타월

우리가 함께하는 여름은 늘 특별할 테니까


초목의 푸른 빛이 대지를 뒤덮고 수박과 복숭아가 그 어떤 캔디보다 달게 느껴지는 계절, 여름이 돌아왔어요. 이 계절을 그 누구보다 만끽하는 이들이 있죠. 송골송골 이마에 땀방울을 매달고 이곳저곳을 뛰어다니는 우리 아이들에게 한여름의 뙤약볕은 빛나는 조명일 뿐입니다.



아이들의 텐션이 한층 더 올라가는 순간이라면 ‘물 만난 때’를 꼽을 수 있죠. 아이들에게 여벌 옷이 있는지 따위는 중요하지 않아요. 지금만을 기다려온 것처럼 몸을 던지고 즐거움을 누리는 데 충실하니까요. 덕분에 우리의 발걸음이 바다로, 계곡으로, 수영장으로 옮겨지는 것은 당연하고요.



 


#한 번 더 생각하는 엄마의 휴가 준비


올 여름 휴가 준비는 유독 특별한 것만 같아요. 지겨운 실내 생활을 뒤로하고 비로소 바깥에서의 일상을 그려볼 수 있게 되었으니 말이죠. 장소 선택, 교통편, 일정 등 준비 과정 하나하나가 새롭게 다가와서 아이들 못지않게 들뜨는 마음이 들기도 합니다.


완벽한 여름 나들이를 위해선 챙겨야 할 것이 많아요. 수영복·모자 등 옷가지와 선크림, 먹거리까지 짐을 꾸리다 보면 가장 큰 가방도 공간이 부족해 꾹꾹 눌러 담게 되거든요. 배로 늘어난 짐을 줄이는 방법은 간단해요. 여러 용도로 활용할 수 있는 굿즈를 택하는 것이죠. 미니막스의 굿즈 비치타월 역시 어딜가나 손에 닿는 높은 사용성의 시즌 아이템이랍니다.



 


#한 폭에 들이차는 가득한 온기


아이들은 여름 휴가를 보내고 온 뒤 크고 작게 신경 쓸 일이 많아져요. 찬 음식을 자주 먹거나 달라진 환경에 적응하지 못해 여파에 시달리는 등 다양한 이유가 있죠. 급격히 오르내리는 체온도 건강을 위협하는 요인이 될 수 있어요. 물에 들어갔다 나와서 피부에 맺힌 물기가 증발하면 체온이 뚝 떨어져 금세 입술이 파랗게 물들거든요.


건강 컨디션이 떨어지기 전, 아이들을 지켜낼 보호막을 찾고 있나요? 그렇다면 미니막스 비치타월 만한 게 없을 거예요. 우리 아이들을 포근하게 감싸줄 수 있도록 꼼꼼히 설계했거든요.




 


#솜털처럼 부드럽게, 수분 흡수는 빠르게


비비드한 컬러감의 라이니 캐릭터가 더해지니 벌써부터 바캉스 분위기가 살아나는 것 같죠. 미니막스 비치타월은 가로 750㎜, 세로 1300㎜의 넉넉한 사이즈로 제작했어요. 선배드 매트나 어른들의 무릎 담요로도 손색없는 크기이죠. 중요한 건 무게가 놀랍도록 가볍다는 점이예요. 아이 어깨에 둘러주기 부담 없도록 치밀한 섬유 조직을 선정한 덕이죠.


부드러운 촉감 역시 이 소재의 큰 강점이예요. 머리카락 굵기의 100분의 1보다 가는 실로 직조한 MICRO FIBER(초극세섬유) 100%로 탁월한 흡수력은 물론, 면보다 2~3배 빨리 건조되는 기능성까지 갖췄죠. 덕분에 여러 번 물에 다녀온 뒤에도 때마다 기분 좋게 사용할 수 있어요. 가장 큰 자랑거리는 이 소재가 오코텍스(Oeko-Tex®)의 인증을 받았다는 점이예요. 여린 피부에 닿는 건데 아무거나 줄 순 없잖아요. 까다로운 기준으로 걸러낸 소재인만큼 믿고 사용할 수 있을 거라 자부해요.



미니막스는 아이의 즐거움을 더하고, 엄마의 고민이 간단해지는 아이템으로 여러분의 시간 속에 함께하고자 해요. 더 많은 이들이 우리를 만나볼 수 있도록 시즌 프로모션을 준비했답니다. 미니막스 제품을 5만원 이상 구매하면 ‘미니막스 비치타월’을 무료로 만나볼 수 있는 기회예요. 이 여름이 더 즐거워지는 마법, 미니막스와 시작해보세요.


전체 0

※ 과도한 욕설이나 광고글은 관리자의 권한으로 삭제할 수 있습니다.